본문 바로가기

글쓰기연습실/사소한 글쓰기


무심하게 핀 것 같아도

꽃은 나비에게 길이 되고 싶었는지도...




'글쓰기연습실 > 사소한 글쓰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사소한 글쓰기_이제와 그 남자를 다시 찾아도 늦지 않을 걸까?  (0) 2020.03.03
  (0) 2017.01.20
시간은 언제까지 이런 나를 허락할까?...  (0) 2017.01.20
빛의 파도  (0) 2017.01.20
표정  (0) 2016.07.03
빗질  (0) 2016.07.03
깊이  (0) 2016.07.0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