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. 고립

어떤 사물을 원래 있던 환경에서 떼어내 엉뚱한 곳에 갖다 놓는 것을 말한다.



[진실의 추구] 마그리트 1962년



[커다란 테이블] 마그리트 1962년


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
2. 변경
 
사물이 가진 성질 가운데 하나를 바꾸는 것이다.
 무거운 바위에서 중력을 제거한다든지...



[피레네 산맥의 성채] 마그리트 1961년


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3. 잡종화
 
가령 물고기의 상체에 사람의 하체를 결합한다던지, 

또는 성과 나무 밑둥을 결합하는 것


 [알마미예의 광기] 마그리트 1951년


[집하적 발명] 마그리트 1953년

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4. 크기의 변화
 
사물의 크기만 바꾸어 놓아도 이렇게 놀라운 효과를 얻을 수 있다. 



 [청강실] 마그리트 1958년


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
5. 이상한 만남
 

평소엔 만날 수 없는 두 사물을 나란히 붙여 놓은 것



 [우아함의 상태]마그리트 1959년


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
6. 이미지의 중첩
 

두 사물을 하나의 이미지로 응축한 것이다 


[붉은 모델] 마그리트 1935년

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
7. 패러독스
 
양립할 수 없는 두 개의 사물이 한 그림 안에서 사이좋게 들어가 있는 것을 말한다.
 


 [레디 메이드 부케] 마그리트 1956년


이 그림에서 패러독스는 

남자는 지금 '가을'숲을 지나고 있다. 

그러나 여자는 보티첼리의 [프리마베라(봄)]에 나오는 

'봄'의 여신이다 



진중권의 미학오디세이 2권 중에서...
 *마그리트 작품의 연도는 다를 수 있다. 





Comment 0